제목 [매일경제]주목받는 `섹션오피스`…마곡서 잇단 완판

본문

주목받는 `섹션오피스`…마곡서 잇단 완판

1인창업 확산·장기임대 매력

 

최근 수익형 부동산 시장에서 섹션 오피스가 잇달아 조기 완판되며 화제다. 섹션 오피스란 규모가 큰 업무용 사무실을 다양한 크기로 잘게 쪼개 공급하는 상품이다.

2일 부동산업계에 따르면 최근 마곡지역에서 분양한 열린엠타워, 센테니아, 마곡퀸즈파크11 등 섹션 오피스가 잇달아 일주일 내에 판매가 완료된 것으로 확인됐다. 일부 오피스는 건물 조감도도 없이 완판돼 화제였다. 임채우 KB국민은행 WM컨설팅부 부동산전문위원은 "오피스텔과 비슷한 투자금이지만 법인 고객이 장기 임차해 오피스텔보다 안정적 임대 수익을 기대하는 장점이 인식된 것"이라고 밝혔다.

최근 오피스텔 매매가 상승에 비해 월세는 오르지 않아 임대 수익률이 지속적으로 하락한 현상과도 무관하지 않다. 부동산114에 따르면 올해 3분기 전국 오피스텔 매매가격은 0.22% 올라 2분기(0.16%)보다 상승폭이 커졌다. 오피스텔 가격은 지난해 1분기부터 7분기째 올랐다. 반면 월세는 큰 변화가 없어 같은 기간 임대수익률은 5.78%에서 5.57%로 떨어졌다. 마곡과 문정지구 등 대규모 업무지구가 조성되는 지역은 섹션 오피스에도 웃돈(프리미엄)이 붙고 있다.

최근 분양한 장지동과 마곡 섹션 오피스는 실면적 33~40㎡의 경우 2억원 내외에 거래된다. 오피스텔이 실면적 16~20㎡의 경우 1억5000만원 안팎임을 고려하면 면적당 투자비가 저렴한 느낌이다. 동일한 공급 면적이라면 오피스텔보다 공간 효율성이 높은 것도 장점이다.

 

다만 대부분 섹션 오피스는 통 건물보다 연간 상승률이 더딘 편이다. 리모델링 때 소유주 동의를 받기가 어렵고 관리비를 많이 받지 않아 건물의 질을 유지하기가 상대적으로 어렵기 때문이다. 최근 경기 불황에 1인 기업이 급증하는 변화와도 연관성이 높다. 지난해 8월 기준 1인 창조기업 숫자는 639개 업종 24만9000여 개에 이른다.

 

 

관련뉴스

매일경제 - http://bit.ly/2klMoi8 

이전글 [한국경제]-고객감동경영대상-풍부한 건축 노하우로 고품질 주택·상가 공급 2017-01-26
다음글 다음글이 없습니다.
본 사이트의 모든 이미지와 내용은 소비자의 이해를 돕기 위한 것으로 다소 차이가 있을 수 있습니다.
본 사이트의 내용을 근거로 시행사 및 시공사에게 이의를 제기하거나 민형사상 소송자료로 사용할 수 없습니다.
(주)문영종합개발 | 등록번호: 140-81-11712 | 대표: 박문영 | 경기도 광명시 오리로 986 (광명3동 158-189) 솔목타워 10F,11F
시행사 : 문영종합개발 | 시공사 : 문영엔지니어링 | 신탁사 : 무궁화신탁 | 온라인 광고대행 : 오픈유어아이즈커뮤니케이션즈
777777799999999933355555
Copyright(c) 2017 Queenspark. All Rights Reserved.